고속도로 출퇴근 통행료 최고 50% 인하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속도로 출퇴근 통행료 최고 50% 인하

2.5톤 미만 화물차 및 16인승 이하 승합차

 

고속도로 출퇴근 차량에 대해 종전 20%에서 50%까지 통행료가 할인된다.

국토해양부는 이같은 내용의 유료도로법 시행령 개정안을 지난 16일 입법예고 했다. 50% 할인을 받을 수 있는 차량은 2.5톤 미만 화물차, 16인승 이하 승합차 및 3인 이상 탑승한 승용차(Car-Pool)를 대상으로 하며, 할인시간은 출근시 5시~7시, 퇴근시 20시~22시에 대해서 적용한다.

2.5톤 미만 화물차 및 16인승 이하 승합차는 주로 서민이 생업을 위해 이용하는 차량으로서 전체 화물차의 85%, 전체 승합차의 96%에 해당된다.

기타 차량은 현행대로 20%할인을 받게 되며, 다만 출근시간만 당초 6시부터에서 5시부터로 한시간 늘게 된다. 할인 적용 고속도로는 한국도로공사가 관리하는 20㎞ 이내 구간이며, 토요일과 일요일 및 공휴일은 출퇴근 할인이 적용되지 않고, 민자고속도로는 현행과 같이 출퇴근 할인이 적용되지 않는다.

 50% 할인을 받고자 하는 차량은 당분간 하이패스 차로를 이용하지 말고 일반차로에서 전자카드로 통행료를 지불하면 50% 할인을 받을 수 있다.

현행 하이패스차로에서 자동 할인되기 위해서는 시스템을 새로 고쳐야 하는데, 대략 8개월 정도가 소요될 예정이다. 만일, 그 이전에 하이패스 차로를 통행하게 되면 현행대로 20%할인만 받게 된다.

 국토해양부는 이번 고속도로 출퇴근 통행료할인 개선방안이 서민생활비 부담 경감과 나홀로차량 이용억제라는 대도시 교통정책 측면에서 각계 전문가들의 의견 수렴과 관계부처와의 충분한 협의를 거쳐 마련된 것이라고 밝혔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